서울창업신문
PC버전
홍합밸리 페스티벌 2018, 11월 30일부터 이틀간 개최… 1000여명 참여
  • 2018년 12월 05일 10시 41분 입력
  • 크게보기 작게보기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밴드 네이버블로그구글플러스

11월 30일(금)부터 12월 1일(토)까지 양일간 홍대·합정 지역의 창업가, 예술가, 소상공인을 중심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 긴밀한 네트워크를 구축하고자 기획된 ‘홍합밸리 페스티벌 2018’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재단법인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한정수)와 재단법인 홍합밸리(이사장 고경환)가 함께 진행한 이번 홍합밸리 페스티벌 2018에서는 10명의 분야별 전문가와 함께 한 창업 멘토링, 청년 디자이너와 5개 매장의 인테리어를 리뉴얼하는 소상공인매장 갤러리화, 총 20팀이 참여한 창작 플리마켓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되었으며, 홍대에서 연남동 일대를 아우르는 여러 소상공인 매장이 함께 참여했다.

홍대·합정 지역의 창업가와 예술가, 소상공인을 위한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 상호 협업을 통해 새로운 기회를 마련하자는 취지에서 출발한 홍합밸리 페스티벌은 올해 약 1000여명 이상이 참여해 뜻 깊은 시간을 만들었다.

김기사컴퍼니 박종환 대표, 와이낫미디어 김현기 이사, 외식인 조강훈 대표와 진행된 토크콘서트에서 홍합밸리 고경환 이사장은 “‘창업, 창작, 그리고 사람’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페스티벌은 홍합밸리의 지속적인 발전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뜻 깊은 자리가 됐다”고 말했다.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한정수 센터장은 “10명의 분야별 창업가와 업계 전문가들이 참여한 창업자 멘토링은 4시간에 걸쳐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며 “이번 홍합밸리 페스티벌을 계기로 더욱 다양한 방식으로 창업 활성화가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정철 kjc@scnews.co.kr
[전문가 칼럼] 한 달 월급 지급하면 해고할 수 있을까?
웹소설 플랫폼 문피아, 리뉴얼된 애플리케이션 선보여
스파크포럼@국회, 군 장병 진로 문제 해결을 위해 활성화 지원 필요성 제기해
스타트업캠퍼스, 'OZ 스타트업 4기' 참가자 모집
피아톤, 완전무선이어폰 BOLT 와디즈에서 국내 펀딩 사이트 최초 하루 만에 1억5000만원 이상 달성
가장 많이 본 뉴스
이케이허브, '스타트업 펀딩 성공 스토리 포럼' 개최
마이워크스페이스-오픈트레이드, 스타트업 육성 투자 업무협약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에 ‘소셜벤처 스타트업 허브’ 들어선다
리걸블록, 법률서비스 플랫폼을 구축을 위해 PRISM과 업무협약
경기도 ‘농촌융복합산업 스타트업스쿨’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