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창업신문
PC버전
특허청, 스타트업 지식재산바우처 사업 참여기업 모집
  • 2021년 03월 02일 13시 30분 입력
  • 크게보기 작게보기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밴드 네이버블로그구글플러스

 

 

 

특허청이 오는 15일까지 ‘스타트업 지식재산바우처 사업’ 참여기업을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특허청에 따르면 지난 2018년부터 도입된 지식재산바우처 사업은 스타트업이 필요한 시기에 원하는 IP 서비스를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는 사업으로 매년 8대1 내외의 경쟁률을 보이고 있다.

 

지원대상은 창업 7년 이내 및 매출액 100억원 미만 기업이면서 4차 산업혁명과 관련된 도전적인 과제를 추구하는 기술·IP 기반의 스타트업이다.

 

바우처는 지원 금액에 따라 소형(500만원), 중형A(1000만원), 중형B(1700만원)로 구분된다. 소형은 서류심사로, 중형은 서류 및 발표심사로 지원대상을 선정한다.

 

평가항목은 기술성(50점), 바우처 사용계획(20점), 시장성(15점), 기업역량(15점)이다. 바우처로 사용이 가능한 IP 서비스는 국내·외 IP 권리화, 특허조사분석, 가치평가 등이며, 올해부터는 ‘영업비밀 원본증명서비스’도 포함된다. 자세한 사항은 특허청 홈페이지 및 지식재산바우처 사업 관리시스템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특허청 박호형 특허청 산업재산정책국장은 “코로나 극복 단계에 스타트업이 IP를 기반으로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황현주 hhj@scnews.co.kr
‘2021년도 팁스(TIPS) 운영사’ 모집 통해 창업기획자 모집
경기혁신센터·KB국민은행, 예비 ‘아기유니콘’ 모집 개시
구글, 국내 스타트업 80여 곳 해외 진출 밝혀
직톡, 서비스 개편 후 2개월 만에 국내외 가입자 50만 명 달성
코트라, ‘글로벌점프300’ 50개·‘소셜벤처 글로벌점프’ 4개 선발
가장 많이 본 뉴스
소부장 분야 기술 자립 선도 스타트업 모집
중소벤처기업부 ‘아기 유니콘 200 육성사업’ 신청
서울시, 마곡산업단지 대기업-스타트업 협업 지원
중기부, 제3회 한-아세안 정책대화 개최 '스타트업 정책 로드맵' 마련
소프트뱅크, 아이유노미디어그룹에 약 1,800억 원 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