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창업신문
PC버전
신한은행, 한양대와 통합 디지털캠퍼스 구축 협업 ‘약속’
  • 2021년 09월 26일 11시 49분 입력
  • 크게보기 작게보기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밴드 네이버블로그구글플러스

 

 

 

신한은행은 한양대학교와 통합 디지털캠퍼스 구축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통합 디지털캠퍼스에 대해 온·오프라인 옴니 플랫폼으로 ▲디지털(Digital)과 아날로그(Analog)를 융합해 디지털 테스트 베드 점포인 디지로그(Digilog) 브랜치 ▲대학생 전용 모바일 플랫폼인 헤이영 스마트 캠퍼스 ▲산학연계 교육협력 플랫폼인 IC-PBL(Industry Coupled Problem Based Learning)의 세 가지 채널을 통합 구축할 예정이다.

 

먼저 신한은행은 한양대학교에 ‘더 새롭게, 더 가까이! 디지로그 함께 한대!’를 슬로건으로 국내 최초 대학 특화 디지털 브랜치를 선보일 방침이다. ‘은행 같지 않은 은행’이라는 콘셉트로 기존 은행의 모습을 대학생 고객 중심 디지털을 위한 휴먼 터치를 구현할 수 있는 공간으로 탈바꿈했다는 것이 신한은행 측의 설명이다.

 

이어 디지로그 브랜치는 신한은행과 한양대학교의 대표 캐릭터인 ‘쏠’과 ‘하이리온’이 고객을 맞이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한양대학교 교직원과 병원 임직원을 위한 전문 컨설팅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한양대학교 창업지원단에서 육성하는 스타트업 기업들을 위한 종합 세무상담, 신한금융그룹 스퀘어브릿지 연계 등 다양한 금융, 비금융 컨설팅을 제공하는 ‘스타트업 존(Start-Up Zone)’이 마련돼 있다고 사측은 설명했다.

 

또 다른 플랫폼 헤이영 스마트 캠퍼스는 신한은행이 금융권 최초로 추진하는 MZ 대학생 전용 모바일 플랫폼으로 기존 한양대에서 운영 중인 여러 개의 앱을 하나로 통합해 모바일 학생증 등 학사·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통합 애플리케이션(앱)은 전자 신분증 기능을 적용해 기존 플라스틱 학생증을 모바일 학생증으로 대체하고 전자출결 등 학사 서비스와 신한 쏠과 연계한 캠퍼스 간편 이체 등 금융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며 내년 신학기부터 단계적으로 선보일 방침이다.

 

또한 IC-PBL은 한양대의 핵심적인 교육혁신 모델로, 기업과 학교간 연계를 통해 학생들이 직접 기업·사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을 도출하는 산학협력 프로그램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는 한양대에 디지로그 브랜치, 헤이영 스마트 캠퍼스, IC-PBL 등 통합 디지털캠퍼스를 구축하게 돼 뜻 깊다”며 “최첨단 디지털 기술과 고객을 위한 따뜻한 감성으로 대학 일상생활 속 생활밀착형 금융플랫폼으로 자리 잡겠다”고 말했다.​ 


황현주 hhj@scnews.co.kr
KT&G, ‘상상스타트업캠프’ 6기 모집
‘프라이머’, 19기 데모데이 개최
물류산업 청년 채용박람회 19일부터 온라인 개최
코리아스타트업포럼, 5주년 캠페인 ‘THE창업가 페스티벌’ 추진
테이블매니터, 신한카드로부터 전략적 투자 받아
가장 많이 본 뉴스
‘대-스타 해결사 플랫폼’ 결선, 46개 스타트업 나선다
CJ, 미래성장 잠재력 있는 스타트업 10곳 육성
신용보증기금, 스타트업 투자유치 설명회 ‘유커넥트’ 개최
LGU+와 한국벤처투자, 스타트업 육성 맞손
광명경기문화창조허브, 가상 오피스 입주기업 추가 모집